2007 PIFF, 시네마틱러브(Cinematic Love)

사용자 삽입 이미지

3회째 맞는 PIFF의 앙꼬같은 시네마틱러브.
어떻게 시간내서 가는 PIFF 휴가인데,
당연히 참석해줘야지~

자자, 화려한 라인업을 보시라!

10:00 p.m-10:30 p.m / mo:tet(윤상, superdrive)
10:30 p.m-11:15 p.m / SOUL'd OUT
11:15 p.m-12:00 a.m / m-flo
12:00 a.m-12:30 a.m / CLAZZIQUAI
12:30 a.m-01:00 a.m / The Moonshiners
01:00 a.m-03:00 a.m / DJ Soulscape
03:00 a.m-05:00 a.m / Hoola-Loops


다음날 그린민트페스티벌때문에 이른 KTX를 타야하는 관계로
클래지콰이까지가 나의 계획.

매진을 예상해 미리미리 표 예매도 하고 다른 영화 상영과 동선조절도 한다고 했는데,
오픈 시네마 '클로즈드 노트'의 상영이 워낙 지연된데다
전날처럼 사소한 사건 때문에 허둥거리다
10시 30분을 넘겨 겨우 겨우 공연장에 들어설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0 | 86.0mm | 2007:10:07 00:21:14

공연장 입구. 쿵쿵쿵쿵 벌써 부터 가슴을 때리는 비트가 울려퍼지고 있었다.




사실 클래지콰이 말고는 다 생소한 팀이라
공연장을 들어섰을 때, 현란한 비트박스를 하고 있는 사람이 누구인지 잘 몰랐더랬다.
이쪽 방면(?)에 능통하신 미아씨의 친절한 설명으로 SOUL'd OUT임을 알긴 했는데
너무 많은 사람과 열기로 인한 더위로 제정신이 아니었던지라 사진찍는 걸 깜박했다.



그리고 곧 이어 등장한 m-flo.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9.0 | 60.0mm | 2007:10:06 23:43:51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13.0 | 18.0mm | 2007:10:06 23:45:35

순식간에 사람들을 하나로 뭉치게 만들었던 놀라운 능력을 가진 버발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sec | F/3.5 | 18.0mm | 2007:10:06 23:51:58

너무 덥기도 하고 사람들 사이를 파고들 자신이 없어 공연장 입구에서 소심하게 서있었던 지라 무대가 거의 안 보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01:13

이 분 목소리 참 곱더라~ 음악과 어우러지던 영상들도 참 고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01:19

한국말을 재치있게 섞어가며 랩을 하던 버발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04:17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04:21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06:21

타쿠님의 심오한 표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06:39

예에~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06:59

볼 수록 귀여운 버발님. 연세가 어찌되시는지. ㅎㅎ




M-flo가 끝나고 사람들이 좀 빠져서 다행이 좀 더 앞쪽으로 자리잡을 수 있었는데...
드디어 등장하신 알렉스님~!!
꺄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45:37

뒤에서 여자들이 소리를 지르고 거의 난리가 아니었지만 나름 질서를 지키며 관람.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45:40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6.3 | 200.0mm | 2007:10:07 00:45:56

호란님의 완전 매력적인 미소뒤에 DJ클래지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난 그저 알렉스를 보며 행복해할 뿐.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목에 힘줄이 나오도록 열창하는 알렉스님. 그러나 사실 너무 울려서 잘 안들렸어요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1/60sec | F/6.3 | 200.0mm | 2007:10:07 01:07:1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6.3 | 200.0mm | 2007:10:07 01:08:17


사용자 삽입 이미지1/50sec | F/6.0 | 86.0mm | 2007:10:07 01:09:29

오 예~ 점퍼를 벗어던지 알렉스님때문에 분위기는 점점 고조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1:13:23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7 01:13:36


사용자 삽입 이미지1/60sec | F/6.3 | 35.0mm | 2007:10:07 01:17:09

Stepping out!!!! 모두들 방방방~



사용자 삽입 이미지1/60sec | F/6.3 | 102.0mm | 2007:10:07 01:20:36


사용자 삽입 이미지1/60sec | F/6.3 | 105.0mm | 2007:10:07 01:20:38



클래지 콰이를 마치고, 서둘러 공연장을 나왔는데
다른분들의 후기를 보니 그 뒤가 더 재밌었다는 내용이 많아 아쉽네.
앞으론 제발 공연들이 좀 안 겹쳐서 제대로 다 챙겨 볼 수 있음 좋겠다.

그리고 공연관계자님들~
내년엔 좀 더 넓고 쾌적한 공기로 숨쉴 수 있는 곳에서 진행해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1/50sec | F/3.5 | 18.0mm | 2007:10:07 02:01:17

입장용 팔찌. 피뽑은 손등이 제대로 찍혔구나.





덧 1) 공연 관람 전 보았던 작년 후기에서 전국 클러버들이 다 모이는 공연인지라
복장에 신경을 쓰는 것이 좋다는 내용을 보았었다.
그러나 실제로 느꼈던 것은 남 의식할 필요없이 비트를 즐기면 그만이었다는 거.
눈길을 끄는 화려한 복장의 분들도 계셨지만 막상 공연장 안은 깜깜해서 무대외엔 보이는 것도 없더라.ㅎㅎ

덧 2) 윤상님이 안 보여서 공연 내용이 바뀌었나 했는데 우리가 너무 늦게 들어가서 못본 것이었다.
아쉬워 아쉬워 아쉬워 ㅠ.ㅠ

20071006
@수영만요트경기장내 계측실
Taken by D70+Tamron18-200

신고

2007 PIFF, 송혜교 유지태(관객과의 대화)

PIFF 셋째 날.(우리의 PIFF 여행으론 둘째 날)
영화 '황진이'의 관객과의 대화가 남포동 PIFF광장에서 있었다.
드라마 황진이와의 비교 때문에 말들이 많았지만, 늦게라도 꼭 피프때 보려고 벼르고 있었는데,
(GV 때문인지)모두 매진되어 버려서 결국 못 본 것이 많이 아쉽다.

아.
그런데 이 두 배우의 인기가 이렇게 높았나.(특히 송혜교 쪽)

사용자 삽입 이미지1/640sec | F/6.3 | 200.0mm | 2007:10:06 14:55:37

보는 것처럼 시작 전부터 많은 인파가 몰려 배우들 얼굴이나 제대로 볼 수 있을지 걱정이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7.1 | 18.0mm | 2007:10:06 15:01:15

점점..점 많아 지는 사람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1/320sec | F/9.0 | 60.0mm | 2007:10:06 15:01:28

자리잡을 틈도 없이 밀려드는 사람들 때문에 부산극장옆 맥도날드에서야 겨우 무대를 볼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60sec | F/6.0 | 102.0mm | 2007:10:06 15:02:05

희한한 장소에서 촬영 준비도 하시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0 | 112.0mm | 2007:10:06 15:02:10

무대 바로 옆의 쏠레 노래연습장에서 구경나온 사람들. 난 영화제때 이곳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젤 부럽더라 ^^;;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7.1 | 28.0mm | 2007:10:06 15:05:37


사용자 삽입 이미지1/160sec | F/6.3 | 125.0mm | 2007:10:06 15:07:43

그 와중에 인터뷰중인 외국인도 있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6.3 | 135.0mm | 2007:10:06 15:08:54

인파속 인터뷰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7.1 | 56.0mm | 2007:10:06 15:10:00

배우들은 나올 생각을 않는 가운데 사람들은 점점 늘어나고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6 15:12:36

센스 만점, 우산으로 만든 디카꽂이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0sec | F/6.3 | 200.0mm | 2007:10:06 15:14:47

오~ 늠름하신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0sec | F/6.3 | 200.0mm | 2007:10:06 15:15:14

혜교님 넘 이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6.3 | 200.0mm | 2007:10:06 15:16:44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6.3 | 200.0mm | 2007:10:06 15:17:35

같이 웃는데 뭣 때문에 웃는 건지는 전혀 안들려 알수가 없었다. 스피커 좀 더 센걸로 바꿔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6.3 | 200.0mm | 2007:10:06 15:18:35

장윤현 감독님도 한 말씀.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7.1 | 32.0mm | 2007:10:06 15:19:17

조금씩 빠져나가는 사람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6.3 | 200.0mm | 2007:10:06 15:19:54


사용자 삽입 이미지1/1250sec | F/9.0 | 135.0mm | 2007:10:06 15:22:45

촬영하시는 분들의 몸을 사리지 않는 프로정신. 멋있으세요!



배우들이 나오고 얼마 지나지 않아 사람들이 우르르 자리를 뜨기 시작했는데,
위에서 바라본 그 모습은 마치 썰물이 빠져나가는 듯했다.

거리구조가 뒤쪽부분이 무대보다 훨씬 낮아서 키가 큰 사람들도 제대로 볼 수 없는데다
빛의 반사로 스크린 마저 제대로 안보이는 상황에서 인파에 뭍혀 고생하려는 사람을 없을거다.

내년에는 최소한 뒤쪽까지 잘 들리는 성능 좋은 스피커 정도는 마련해주심이 어떨런지.

20071006
@PIFF광장, 남포동
Taken by D70+Tamron18-200

신고

'타이페이생활기(2006-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허브홀릭  (4) 2007.11.12
Moca Museum  (4) 2007.11.01
2007 PIFF, 송혜교 유지태(관객과의 대화)  (8) 2007.10.16
지우펀(九份)소경  (4) 2007.10.06
잉거(鶯歌) 도자기 마을과 산샤(三峽) 여행  (4) 2007.10.04
T H E O R Y 패션쇼  (2) 2007.10.03

2007 PIFF, 히어로(Hero)의 키무라타쿠야

영화제로 오기 전,
키무라 타쿠야의 광팬인 아이코의 부탁을 받고,
그의 얼굴을 대문짝 만하게 찍어 오겠다 큰소리를 쳤더랬다.
(사실 누군지도 잘 몰랐다 그때까지는..)

때문에 무려 세시간이나 이르게 야외상영장에 도착했건만,
입구는 벌써 그의 한국 팬과 일본에서 원정오신 아줌마 팬들로 인산인해였다.
그래도 나름 중간에는 앉을 수 있을 정도의 줄이었는지라 세시간을 꾹 참았었는데,
입장 직전에 미아씨가 표를 잃어버린 것을 알았고,
둘이서 완전히 허둥대다 다른 친구들 덕분에야 겨우 겨우 자리를 잡을 수 있었다. ㅠ.ㅠ

'이건 팬도 아닌데 제대로 고생하는구나'라고 투덜거리고 있을 때,
딱 그가 입장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6.3 | 200.0mm | 2007:10:05 20:04:01

마침 레드카펫이 우리 바로 앞이라 그나마 여기선 제대로 보인다. 그런데 막상 사진 찍는라 실물(?)은 제대로 구경도 못했다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6.3 | 150.0mm | 2007:10:05 20:04:13

에고, AF가 어찌나 느리던지. 겨우 잡았네.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1/40sec | F/4.8 | 42.0mm | 2007:10:05 20:04:41

완전 미친듯(?) 열광하던 팬들사이로 유유히 걸어가던 키무라 타쿠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4.8 | 48.0mm | 2007:10:05 20:05:18

흑흑 얼굴이 완전 손톱만 해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1/125sec | F/6.3 | 200.0mm | 2007:10:05 20:06:42

근엄하신 표정. 약간 긴장한 듯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1/125sec | F/6.3 | 200.0mm | 2007:10:05 20:06:52

어랏 웃으니깐 잘 생기셨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1/125sec | F/6.3 | 200.0mm | 2007:10:05 20:07:18

으음.. 점점 빠져드는 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1/6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0:36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2:27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4:37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5:18

@0@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5:20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5:25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5:37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6:00

이쯤됐을 때, 그의 드라마 한편 정도는 봐야겠다 마음 먹었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6:39

마지막으로 수 많은 관객을 배경으로 기념촬영.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7:22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7.1 | 200.0mm | 2007:10:05 20:17:23

바이 바이 키무라~ (아이코가 좋아해야할텐데...완전걱정;;)






키무라 타쿠야가 아쉬움을 남기고 떠난 뒤
가을바람과 바다냄새와 철새들이 날던 하늘 사이로
영화가 시작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30sec | F/5.6 | 48.0mm | 2007:10:05 20:19:36

좀 춥긴 하지만, 이래서 야외상영작을 꼭 보러온다.






덧.
사용자 삽입 이미지1/30sec | F/6.3 | 48.0mm | 2007:10:05 20:19:29

매 영화 상영마다 등장하던 자전거타는 아저씨의 PIFF 트레일러. 아무래도 이 아저씨 맘에 안든다. 아무리 큰 스폰서라도 이건 아니쟎아~ 이건아니쟎아~





20071005
@PIFF 야외상영관(수영만요트경기장)
Taken by D70+Tamron18-200

신고

2007 PIFF, 오픈 콘서트 -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PIFF 오픈시네마의 백미는 바로 오픈 콘서트.
영화시작 전 뮤지컬이나 콘서트, 연주회 등을 15~20분 정도 볼 수 있는데,
이날의 공연은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였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미처 알지 못했지만
짧은 맛보기(?)만으로도 배우들의 열정적인 무대를 상상할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5.0 | 18.0mm | 2007:10:05 19:15:26

공연의 시작을 알리는 현란한 조명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5.0 | 18.0mm | 2007:10:05 19:15:32

벌써부터 들떠 보이는 사람들. 사실 곧 이어 나올 키무라타쿠야 때문이 아니었을까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sec | F/3.5 | 18.0mm | 2007:10:05 19:32:40

PIFF 첫째날. 벌써부터 지쳐 잠이 들어버린 미아씨 ^^;; (미안해요~)





드디어 공연 시작.

사용자 삽입 이미지1/8sec | F/5.3 | 60.0mm | 2007:10:05 19:35:30


사용자 삽입 이미지1/40sec | F/5.6 | 72.0mm | 2007:10:05 19:39:19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sec | F/6.3 | 200.0mm | 2007:10:05 19:42:03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6.3 | 60.0mm | 2007:10:05 19:47:23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6.3 | 200.0mm | 2007:10:05 19:56:01


사용자 삽입 이미지1/60sec | F/6.3 | 200.0mm | 2007:10:05 19:56:28


사용자 삽입 이미지1/60sec | F/6.3 | 200.0mm | 2007:10:05 19:57:06


사용자 삽입 이미지1/60sec | F/6.3 | 95.0mm | 2007:10:05 19:57:23


다들 멋있었어요.
좋은 공연 감사합니다~!



20071005
@PIFF 야외상영관(수영만요트경기장)
Taken by D70+Tamron18-200
신고

2007 PIFF, 야외 상영장(수영만 요트 경기장) 풍경

해운대 PIFF Village를 거쳐
야외상영작인 '히어로'를 보기 위해
수영만요트경기장으로 걸음을 옮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400sec | F/10.0 | 18.0mm | 2007:10:05 16:45:37

해운대 피프빌리지, 2007 상영작의 감독님들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1/500sec | F/11.0 | 18.0mm | 2007:10:05 17:02:06

수영만 요트경기장 입구. 어느덧 해가 기울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0sec | F/8.0 | 18.0mm | 2007:10:05 17:02:28

길게 드리워진 그림자


키무라 타쿠야때문에 혼잡하리라 예상하고
영화시작 3시간 전에 도착했음에도 불구하고
벌써부터 줄은 끝이 보이지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60sec | F/6.3 | 18.0mm | 2007:10:05 17:41:48

키무라 타쿠야 인기가 이렇게 많은 줄 예전엔 미처 몰랐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sec | F/5.0 | 52.0mm | 2007:10:05 18:06:44

공짜로 먹었던 하겐다즈 아이스크림.



사용자 삽입 이미지1/3sec | F/3.5 | 18.0mm | 2007:10:05 18:29:34

조금씩 해가 지고. 요트경기장은 멋진 야경을 선물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3sec | F/11.0 | 18.0mm | 2007:10:05 18:34:38



20071005
@PIFF 야외상영관(수영만요트경기장)
Taken by D70+Tamron18-200

신고

2007 PIFF, 해운대 PIFF Village

남포동 피프광장에서 좌석버스를 타고 한시간이 걸려
해운대 PIFF Village에 도착했다.

해변 입구 거리를 장식하고 있는 거대한 포스터.
살짝 떼서 내방으로 가져가고 싶었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1/320sec | F/9.0 | 18.0mm | 2007:10:05 15:46:49

히어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0sec | F/9.0 | 22.0mm | 2007:10:05 15:49:10

정말 예쁜 포스터.



사용자 삽입 이미지1/320sec | F/9.0 | 48.0mm | 2007:10:05 15:48:49



참고로 피프빌리지는 이렇게 생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막 빌리지의 야외무대 입구를 들어섰을 때,
누군가 무대인사를 하고 있었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아, 저 기럭지! 초날씬하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화 'M'의 이연희, 공효진, 이명세 감독.





사용자 삽입 이미지1/640sec | F/13.0 | 18.0mm | 2007:10:05 15:51:27

파란하늘과, 사람들. 정말로 낭만적인 영화의 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400sec | F/10.0 | 18.0mm | 2007:10:05 15:54:32

많은 스타와 배우들의 영화 이야기도 들을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640sec | F/13.0 | 18.0mm | 2007:10:05 15:54:41

처음 남포동에서 해운대로 행사장이 옮긴다고 했을 땐, 탐탁지 않더니.. 막상 하늘과 바다와 어우러진 이 곳을 보니 참 좋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1/500sec | F/11.0 | 18.0mm | 2007:10:05 15:54:46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0sec | F/8.0 | 70.0mm | 2007:10:05 15:57:17

지나던 길에 인터뷰 중인 누구(?)와 누구(?)씨.



사용자 삽입 이미지1/640sec | F/13.0 | 18.0mm | 2007:10:05 15:58:08

행복해 보이는 사람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25sec | F/5.6 | 18.0mm | 2007:10:05 15:58:34

네이버의 PIFF Cafe. 미니멀한 그들의 디자인.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500sec | F/11.0 | 18.0mm | 2007:10:05 16:00:03


사용자 삽입 이미지1/640sec | F/13.0 | 18.0mm | 2007:10:05 16:02:11


사용자 삽입 이미지1/1250sec | F/18.0 | 18.0mm | 2007:10:05 16:02:24


사용자 삽입 이미지1/640sec | F/13.0 | 18.0mm | 2007:10:05 16:03:55

예년에 비해 줄어든 것 같지만, 홍보물과 이벤트로 가득한 피프 스트리트의 부스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1/320sec | F/6.0 | 86.0mm | 2007:10:05 16:14:54

영화 '밀양'의 스틸컷을 이용한 작은 이벤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일 상단, 미아씨도 중국어로 참여.



사용자 삽입 이미지1/320sec | F/9.0 | 22.0mm | 2007:10:05 16:15:43


사용자 삽입 이미지1/1000sec | F/16.0 | 18.0mm | 2007:10:05 16:17:24

피프 파빌리온. 아무리 큰 스폰서였다지만, 너무 눈에 띄는 '자전거 타는 아저씨'에겐 거부감이 들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400sec | F/11.0 | 18.0mm | 2007:10:05 16:20:18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7.1 | 32.0mm | 2007:10:05 16:20:46

빈폴 에비뉴(Bean Pole Avenue-빈폴에서 마련했다는 관객쉼터) 에 걸려있던 배우들의 흑백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1/1600sec | F/20.0 | 18.0mm | 2007:10:05 16:19:21

그리고 작은 카페. 1000원으로 우유향 가득한 라떼한잔과 불우이웃돕기도 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60sec | F/6.3 | 18.0mm | 2007:10:05 16:37:18

열심히 커피를 만들던 프린스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1/400sec | F/10.0 | 56.0mm | 2007:10:05 16:34:42

깡총깡총 토끼 한마리~








'영화의 바다로 놀러오세요!'



20071005
@해운대 PIFF Village
Taken by D70+Tamron18-200
신고

2007 PIFF, 남포동 PIFF광장

10월 4일, 국제영화제 첫째 날.
밤 10시 경 드디어 드디어(!) 김해공항에 도착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8sec | F/3.5 | 18.0mm | 2007:10:04 21:40:08

공항로비에 마련된 피프부스.


공항서 몇 가지 사소한 사건들 때문에 모범택시를 타고 집으로 오긴 했지만,
정겨운 부산바람과 사투리. 역시 우리집이 최고 :)





그리고 다음 날 아침, 남포동 PIFF 광장을 찾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0sec | F/8.0 | 18.0mm | 2007:10:05 12:09:06

부산극장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1/1600sec | F/6.3 | 18.0mm | 2007:10:05 12:28:41

곧 관객과의 대화가 시작될 PIFF광장에 마련된 작은 무대.



20여분을 기다린 뒤,
짜쟌~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0sec | F/6.3 | 120.0mm | 2007:10:05 12:44:04

영화 '숨'의 하정우씨가 등장하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600sec | F/6.0 | 100.0mm | 2007:10:05 12:57:41

박지아씨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7.1 | 70.0mm | 2007:10:05 12:59:54

관객과의 대화를 마친 뒤의 포토타임.


사용자 삽입 이미지1/15sec | F/3.5 | 18.0mm | 2007:10:05 14:06:11

영화 '올드보이'가 촬영되었던 파스타바니타에서 따뜻한 라떼한잔도 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0sec | F/8.0 | 18.0mm | 2007:10:05 14:43:33

변함없는 PIFF 광장의 핸드프린팅




사용자 삽입 이미지1/250sec | F/8.0 | 38.0mm | 2007:10:05 14:44:24

많은 생각을 하게 하는 (고)유영길님의 말씀.



20071005
@PIFF 광장
Taken by D70+Tamron18-200

신고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