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감기는 정말 지독해.

오늘 쓸 얘기는 대만서피뽑다기절한사연에 이은 대만서 링겔 맞다 피 뽑은(!) 사연.

일주일 정도 감기로 너무 고생하다,
안되겠다 싶어 지난 주말에 병원 응급실을 찾았다.

다행이 이사를 하고는 집 앞에 제법 큰 시립병원이 있는데,
이미 대만에서 피를 뽑다 두 번이나 기절을 했던 경험이 있는 나로서는
의사쌤과 간호사 언니들이 많아서 한결 기다리는 마음이 편했다.

전과 마친가지로 온갖 손발짓으로 문진을 끝내고는
상태가 별로 좋지 않아 링겔을 맞기로 하곤
응급실 구석에 마련된 침대에 누웠더랬다.

간호사 언니가 오셔서 곧 손등에 링겔 바늘을 꽂았고,
뭔가 시간이 오래걸리는 듯한 느낌이 들어 손등을 보니,
아 글쎄 꽂힌 링겔 바늘로 피가 줄줄(!) 흘러내리는 것이 아닌가!

바닥이랑 침대보 간호사 언니 옷에도 핏자국이 있는 것을 보니
분명 피가 나오다 튄 것 같기도 한데,
태연하게 작은 시험관 같은데 피를 받아내고 있더라....

말이라도 통하면 지금 뭐하는 거냐고 묻기라도 할텐데,
이건 생피가 나가는걸 그냥 보고만 있어야 되니 어찌나 답답하던지..ㅠㅜ

어쨌든 곧 링겔 관이 무사히 합체되고
뒤이어 맞은 주사 때문에 제정신이 아니게 곯아떨어지긴 했는데
그 뒤 잠시 화장실에 다녀올 때에도 피가 계속 역류해서
정말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었다.

의사쌤도 무조건 괜찮다고 하니 안심은 했지만서도
링겔 맞으면서 이런 일은 처음이었던지라 꽤 당황이 되었더랬다.
중간 중간 그 간호사 언니가 혈압이랑 체온을 체크하러 자주 오지 않았다면
병 고치러 갔다 마음의 병을 얻을 뻔 했다는.

나중에서야 의사쌤이 오셔서
뭔가 혈액검사를 했는데 이상이 없다라고 이야기를 해 주길래
그제서야 이유가 있었구나하며 안심을 할 수 있었다.

역시 안 아픈게 최고야..ㅠ.ㅠ

'타이페이생활기(2006-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True Yoga  (9) 2008.02.22
대만 보름맞이 천등(天燈 티엔등) 축제  (6) 2008.02.18
대만 감기는 정말 지독해.  (8) 2008.01.14
마지막 과  (8) 2008.01.08
헬로키티 백화점 셋트 모으기~  (8) 2007.12.19
그래도  (4) 2007.12.17

Comment List

  1. Favicon of http://july.tistory.com BlogIcon July 2008.01.16 15:30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요즘 감기 일주일 넘기더라구요
    정말 끈질겨요
    예전에 링겔 바늘 한간호사 언니한테 여섯번찔리고
    수간호사가와서 한번에 놔준기억이 -_- 총 7번 ㄷㄷㄷ

    • Favicon of http://lnstory.tistory.com BlogIcon 엘렌스토리 2008.01.18 11:12 address / modify or delete

      헉 마음 고생 크셨겠다 ㅠ.ㅠ
      저도 알지요 항상 손등같은데서 뽑는지라 엉엉

      근데 제 감긴 지금 2주짼데,..
      이젠 그냥 폐병환자 같애요 우앙

  2. Favicon of http://dstory.net BlogIcon DynO 2008.01.16 22:13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감기 조심하세요~~ㅎㅎ
    요즘 한국감기는 꽤나 질긴데...

    • Favicon of http://lnstory.tistory.com BlogIcon 엘렌스토리 2008.01.18 11:13 address / modify or delete

      대만 감기에 비할려구요 ㅠ.ㅠ
      한국에서 어릴때 주사를 하도 맞아 그런지
      내성이 생겨 왠만한 대만 약은 듣지도 않아요.
      약때문에 사람만 너무 힘들고... 에휴

  3. Favicon of http://enlog.in BlogIcon el. 2008.01.17 11:32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헉....;;
    대만에서 병원가기 무섭겠는데요..;;
    어여 나으세요!!

  4. Favicon of http://moongsiri.tistory.com BlogIcon 딸기뿡이 2008.01.21 03:25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아아, 이래서 의사소통이 제대로 안 되면 진짜 불편한 거군요. 얼마나 당혹스러우셨을꼬. 피가 철철..... 지금은 감기, 많이 괜찮아졌어요? 한국에도 이번에는 제법 강도 높은 독감 유행이라던데 아흑 어여 나으소서. 감기 너무 오래 가십니다. 땀은 한번 쫙 빼 보셨어요? 중국에는 한약재가 발달 많이 되어 있어 고걸 이용하셔도 될 듯 한데.. 암튼 자력으로 어여 어여 나으소서 흑흑....

    • Favicon of http://lnstory.tistory.com BlogIcon 엘렌 엘렌스토리 2008.01.21 11:50 address / modify or delete

      여기선 여름에 땀을 너무 빼니까 겨울엔 힘들 듯. 하하 한국서 시원한 삼계탕 먹고 시도해봐야겠어요! 벌써 3주째 왔는데 아직도 골골해요 ㅠ.ㅠ

|  1  |  ···  |  49  |  50  |  51  |  52  |  53  |  54  |  55  |  56  |  57  |  ···  |  17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