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피캣

예전에 시고니 위버가 나온 영화 '진실'을 본 적이 있었는데, 그때 좋은 느낌을 받았었다.

카피캣은?
얼마전에 본 '졸작'(내 생각이지만..) '무언의 목격자'처럼 주인공은 살인마에게 쫒김을 당하지만 결국은 그 살인마를 없애고 용감하게 살아 남는다는류의 내용이었다. 하지만 보는 동안에는 정말 긴장감을 늦출 수 없을 정도로 재밌었다.

아! 그리고 여형사로 나온 홀리헌터가 피아노의 주인공인 줄은 정말 몰랐었는데, 나중에 보니 정말 그랬다.... 신기하기도 하지.. 정말 여자는 꾸미기(변장하기) 나름이라니까...
아니, 연기가 너무 좋아서인가???

'영화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Before Sunrise  (0) 2001.01.16
Leaving LasVegas...  (0) 2001.01.16
카피캣  (0) 2001.01.16
Good-bye My Friend  (0) 2001.01.16
로미오+쥴리엣  (0) 2001.01.16
깡패수업  (0) 2001.01.16

|  1  |  ···  |  193  |  194  |  195  |  196  |  197  |  198  |  199  |  200  |  201  |  ···  |  204  |